자료실

北, 더 이상 군사력 과시 아닌 주민 고통위해 힘쓰길...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20-10-12 17:46
조회
18

[北, 더 이상 군사력 과시 아닌 주민 고통위해 힘쓰길...]







[지난 10일 평양 김일성광장에서 열린 북한 조선노동당 창건 75주년을 경축하는 군중 퍼레이드. / 연합뉴스]

북한은 지난 10월 10일 75주년 당 창건일을 맞아 대규모 열병식을 진행했습니다. 조선중앙통신은 행사에 참여한 인원들이 김정은의 안녕과 ‘인민의 무궁한 행복’을 위해 잔을 들었다고 전했는데요. 과연 북한당국은 참가자들의 건배사처럼 ‘인민의 무궁한 행복’을 위해 제대로 일하고 있을까요?

당국은 코로나19의 전염위험과 경제난에도 아랑곳 않고 열병식에 대규모 장비와 인원을 동원해 군사력을 과시했는데요. 특히 신형 SLBM과 ICBM을 비롯한 다양한 신형무기와 새로운 전략무기를 공개하며 여전히 핵·미사일 강화에 대한 의지를 나타내고 있습니다. 하지만 당국이 체제유지를 위한 무기개발에 집중하는 사이 소외된 북한주민들은 ‘무궁한 행복’은 커녕 당장 눈 앞의 배고픔을 해결하기도 어려운 처지에 놓여있는데요.

12일 국제인도주의단체 컨선월드와이드가 발표한 '2020년 세계기아지수' 보고서에 따르면 북한의 영양결핍 인구비율은 세계에서 두 번째로 높은 것으로 나타났으며, 이외에도 전세계 최빈국 2위, 19년 연속 기독교 박해 1위, 민주주의 성숙도 최하위, 국가별 부패인식지수(CPI) 최하위권 등 각종 국제기구로부터 발표되는 보고서마다 세계 최하위권을 맴돌고 있습니다. 모두 20년도 한 해 동안의 업적(?)라는 것이 믿기지 않을 만큼 다양하고도 부끄러운 기록을 세우고 있는 것입니다.

북한당국의 반성이 늦어질수록 무고하게 고통받는 주민들만 늘어갈 뿐입니다. 당국은 지금이라도 잘못된 선택임을 인정하고 진정으로 북한주민들을 위한 길이 무엇인지 제고해야만 할 것입니다. 하루빨리 북한주민들이 무고한 고통에서 벗어나 무궁한 행복을 누릴 수 있기를 바랍니다. 북한인권단체 나우(NAUH)는 북한의 변화를 위해 행동합니다.

해당기사보기

 

 

[North Korea should stop showing off military might and work hard to resolve people’s suffering]







North Korea held a massive military parade on October 10 to mark the 75th founding anniversary of the Workers’ Party. Chosun Central News Agency (KCNA) reported that participants at the event raised their glasses for Kim Jong-un's well-being and "the people's infinite happiness." Are the North Korean authorities working properly for "the endless happiness of its people" as the participants said while raising their glasses?

Authorities showed off military might by performing massive shifts in personnel and equipment at the military parade regardless of the danger of the coronavirus pandemic and economic hardship. In particular, a variety of new strategic weapons including SLBM and ICBM was unveiled, indicating its commitment to strengthening its nuclear and missile capabilities. However, while the authorities are focusing on developing weapons to maintain the regime, the marginalized North Koreans are in a difficult position to solve their immediate hunger instead of enjoying “infinite happiness.”

According to the 2020 Global Hunger Index released by Concern Worldwide, an International Humanitarian Organization, the ratio of North Korea's undernourished population is the second highest in the world. In addition, according to reports released by various international organizations, North Korea is the world's second poorest country and it has ranked No. 1 in the world in Christian persecution for the 19th consecutive year. Furthermore, it has the lowest level of maturity in democracy and the Corruption Perception Index (CPI). It is unbelievable that all these records are still true in 2020.

The slower the North Korean authorities reflect on, the more its people suffer. The authorities should admit that they have made a wrong choice and contemplate what it would be the best path for its people. We hope that North Koreans will be able to escape from suffering and enjoy endless happiness as soon as possible. NAUH, the organization for North Korean human rights, acts for the change of North Korea.

뉴스레터 신청하기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에 동의합니다.[전문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