활동소식

“이런 날이 어떻게 있겠어요.” 그 삶에 감사와 웃음이 이어질 수 있도록.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20-11-19 17:45
조회
31

[“이런 날이 어떻게 있겠어요.” 그 삶에 감사와 웃음이 이어질 수 있도록.]









나우(NAUH)의 긴급지원실은 11월을 맞아 서울에 거주하고 계신 최OO 구출자님댁에 방문했습니다. 최OO님은 긴급지원실의 방문 소식에 손수 맛있는 점심을 만들어 대접해 주셨는데요. 정성껏 차려주신 집밥을 먹으며 최OO님의 지난했던 삶와 근황에 대하여 차근차근 이야기를 나누었습니다.

대학에서 교수생활을 하던 남편은 어느 날 반체제적인 생각을 가졌다는 이유로 수용소에 끌려가 사망했고, 뇌졸중으로 반신불수가 되신 어머니를 모시고 국수장사를 하며 어렵게 생활하셨다는데요. 어머니마저 떠나보낸 후엔 중국에 있는 친척을 찾아갈 생각으로 탈북했으나 브로커에 의해 중국 농촌가정에 팔려가게 되면서 8년 동안 고생 속에 살게 되었고, 그러던 중 다행히 나우(NAUH)를 만나 한국에 올 수 있으셨다고 합니다.

최OO님은 그간 고된 생활의 후유증으로 무릎연골이 닳아 없어져 수술이 필요한 상황이셨는데요. 처절하고 힘들었던 세월을 이겨내고 잘 살아보려 했는데 몸이 아파 아무것도 할 수 없어 잠시 우울증이 찾아오기도 했었다는 말씀에 마음이 아팟습니다. 다행히 현재는 우울증을 이겨내고 “이런 날이 어떻게 있겠어요. 저는 지금의 삶에 너무나도 만족하고 감사하면서 살고 있어요.”라며 밝은 모습으로 생활하고 계셨습니다.

고난의 연속에도 희망의 끈을 놓지 않고 삶을 위해 노력하시는 최OO님. 그 의지만큼이나 큰나큰 행복이 삶에 깃들기를 소원해봅니다. 최OO님의 삶에 감사와 웃음이 이어질 수 있도록 함께해주세요. 북한인권단체 나우(NAUH)는 구출자의 성공적인 사회정착을 위해 행동합니다.

 

[“How great can this day be?” Long may her gratitude and laughter continue in her life.]







The emergency support team of NAUH visited Ms. Choi's home in Seoul in November. Ms. Choi personally made a delicious lunch for the visit of the team. We talked about Choi's past life and recent situation while eating the home cooked meal.

Her husband, who was a university professor in North Korea, was arrested and taken to a political prison camp for having anti-government ideas and died there. After then, she had a hard time selling noodles with her mother, who had been paralyzed from a stroke. After her mother died, she defected from North Korea with the intention of visiting her relatives in China. However, her broker sold her to a Chinese family who lived in a rural area. She was forced to marry a Chinese man and lived in hardship for eight years. And with any luck at all, she was able to meet NAUH and come to South Korea.

Ms. Choi needs surgery because her knee cartilage has been worn out due to the aftermath of her hard life. It was heartbreaking to hear that she suffered from depression for a while because she was so sick that she couldn't do anything while trying to live better after overcoming the miserable and hard times. Fortunately, she has overcome her depression and said, "How great can this day be? I'm so happy and grateful for my life."

Despite the series of hardships, Ms. Choi is striving for life without letting go of hope. We wish her life to be full of hope and happiness which are much stronger and bigger than the hardship she had experienced. Please support us so that her life can be filled with gratitude and laughter. NAUH, the organization for North Korean human rights, acts for a successful settlement of North Korean rescuees.

뉴스레터 신청하기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에 동의합니다.[전문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