활동소식

그간 고생하신 만큼 대한민국에서 자유를 누리셨으면 좋겠습니다.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20-09-28 16:39
조회
111

[그간 고생하신 만큼 대한민국에서 자유를 누리셨으면 좋겠습니다.]









끝나지 않을 것만 같았던 더위와 장마의 연속이었던 여름 날이 지나고 어느샌가 선선한 바람이 부는 가을이 찾아왔습니다. 나우(NAUH) 긴급지원실은 최근 한oo님이 다리를 다쳤다는 소식을 듣고 같은 지역에 거주하고 계신 오oo님과 함께 한oo님의 가정을 방문했는데요. 부상소식에 따른 갑작스런 방문이었지만 다행히 한oo님의 회복에 큰 무리가 없다고 해 한시름 걱정을 덜어내고 오oo님, 한oo님과 함께 즐거운 소통의 시간을 가졌습니다.

두 분 모두 중국에서 인신매매의 아픔을 겪고 10년 이상을 타지에서 고생하시다 비로소 작년에 이르러 한국에 정착하셨는데요. 현재는 그간 돌보지 못했던 건강을 추스르며 취업을 계획하고 계셨습니다. 대화 중 작년에 있었던 탈북모자 아사사건을 말씀하시며 사회에서 살아남으려면 열심히 돈을 벌어야겠다고 하시던 말씀이 기억에 남는데요. 사회정착을 잘 해보겠다는 다부진 다짐으로 들리기도 하지만 한편으로 한국사회 또한 여전히 녹록치 않게 여겨지는게 아닐까 싶어 못내 마음에 걸렸습니다. 그간 원치 않는 상황 속에서 고생하신 만큼 대한민국에서 안정된 자유를 누리며 평안하게 생활하셨으면 좋겠습니다. 나우(NAUH) 긴급지원실은 탈북민분들이 더 나은 내일을 영위하실 수 있도록 탈북민 정착지원에 힘쓰겠습니다.

 

[Hope you enjoy freedom in Korea as much as the effort you have put in]







A continuation of the heat and rainy season that seemed unlikely to end was finally over, and a cool breeze season of fall has come. The emergency support team of NAUH recently visited Ms. Han's home with Ms. Oh, who lives in the same area, after hearing that Han had a leg injury. It was a sudden visit following the news of the injury, but fortunately, there would be no big problem with Han's recovery, so we were able to relieve our anxiety. And we could have a great time communicating with Oh and Han.

Both of them suffered from the pain of human trafficking in China and underwent hardships in other countries for more than 10 years before they settled in Korea last year. They are currently planning to get a job while recovering their health that they couldn’t have taken care of. During the conversation, they determined to earn enough money to survive in society while recalling the last year’s starvation case of North Korean mother and son who resettled in South Korea. It sounds like a commitment to settle down well, but on the other hand, we were worried that life in South Korean society is still not easy. We hope they enjoy stable life and freedom in peace here in South Korea as much as the effort they have put in while they suffered in unwanted situations. Emergency support team of NAUH will work hard to help North Korean defectors to settle down so that they can have a better tomorrow.

뉴스레터 신청하기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에 동의합니다.[전문보기]